나는 사무실을 옮겼고 팟캐스트에 나왔다.

Design Table
Ep10. 나는 괜스레저렇게 디자인한다

소식 몇 가지가 있다. 소식 하나. 회사가 을지로로 이사를 갔다. 오랫동안 머물렀던 홍대-상수권을 벗어나 서울타워 보고 일하는 도심으로 옮긴 것이다. 동네만 바뀐 것이 아니라 사무공간과의 관계도 180도 달라졌다. WeWork에 입주했기 때문이다. 종전 사무실에서는 없는 부엌을 만들어 넣고 화장실 문을 수리하고 겨울엔 창에 뽁뽁이를 붙여가며 일했는데 이제 물리적 환경을 가꾸는 일을 직접 하지 않아도 되니 업무 몰입도와 집중력이 눈에 띄게 상승했다. 8시 넘으면 포차의 빛과 소리(더 자세히 묘사하고 싶지 않다) 때문에 내가 일하고 있다는 사실이 부자연스럽게 느껴지기까지 했었던 홍대 한복판의 사무실은 그 나름의 아포칼립틱함이 낭만적으로 느껴질 때도 종종 있었지만, 다음 단계로 넘어가야 할 때라는 것이 분명해지고 있던 터에 이전할 기회를 잘 잡았다.

확실히 장소를 옮기면 시간의 속도도 따라 변한다. 익숙하고 자극에 무뎌진 환경에서는 별다른 변화를 만들지 못하고 하루를 보내는 일이 켕기지 않는다. 그러나 이곳처럼 미니-도시를 이룬 각양각색의 일 하는 사람들이 수시로 서로를 스쳐 지나가며 일하는 환경에서는 하루가 인터벌 트레이닝처럼 장전-발사의 리듬감을 갖게 된다. 또한 이사라는 물리적 변화라는 계기가 있으니 모두가 스스로의 성장 곡선에 찍을 점 삼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했는데 실제로 그렇고, 나부터 그렇다.

소식 둘. 「테이블에 모여 앉아 나누는 디자인 이야기」 Design Table 팟캐스트 녹음을 했는데 오늘 올라왔다. 디자이너들에게 내가 어떤 디자인-언저리 사람인지 설명할 때 하는 얘기들을 총동원했는데 김괜저 또는 텀블벅에 관심이 있으신 분이면 재미있게 들을 수 있을 것 같다.

  1. 은비

    멋진 소식입니다! 새로운 공간에서 더 좋은 일들이 가득 깃드시길 바랍니다!

    • 김괜저

      감사합니다! 🙏

  2. 예술

    오.. 저 회사 바로 근처 건물인데! 멋지네요! 응원합니다 🙂

    • 김괜저

      감사합니다! 동네에 적응해 가는 중입니다 🙂

  3. jacopast

    그러고보니 서울에 가신지 꽤 된 것 같네요. 서울 생활도 재밌게 하세요! (저도 서울 가고 싶어요.)

    • 김괜저

      벌써 2년이 가까워져 가네요. 온 지 얼마 안 된 것 같은데 참 …

  4. 차차

    팟캐스트 녹음 후에 몇번 블로그를 봤었는데요. 반가운 디자인 테이블 이야기에 인사드리고 갑니다 🙂 언제 중앙공원에서 담소 나눠요!

    • gwenzhir

      진짜요! 올 가을 가기 전에 중앙공원 담소 예약해두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