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영화 본 거 1/4분기

참을 수 없는 평가의 가벼움을 조금이나마 참으실 수 있도록 모종의 기준 xy로 매겼다.

Beasts of the Southern Wild


2012 Benh Zeitlin   —   x   ★★★   —   y ★★★★

Life of Pi


2012 Ang Li  
x   ★★★★   —   y ★★

Dogville


2003 Lars von Trier  
x   ★★★   —   y ★★★★★

Metropolitan


1990 Whit Stillman  
x   ★★★   —   y ★★★

 

Django Unchained


2013 Quentin Tarantino   —   x   ★★★★★   —   y ★★★

Amour


2012 Michael Haneke  
x   ★★★★   —   y ★★★

다른 나라에서


2012 홍상수   —   x   ★★★   —   y ★★★★

Grosse Pointe Blank


1997 George Armitage  
x   ★★★   —   y ★★

점쟁이들


2012 신정원  
x   ★★   —   y ★

NO


2012 Pablo Larraín   —   x   ★★★   —   y ★★★★

Out of Sight


1998 Steven Soderbergh  
x   ★★★   —   y ★★

  1. chloed

    제가 보고 싶은 것들 많이 보셨네요 ㅠㅠㅠ
    No 너무 보고 싶은데 여기서 차 없이 그 영화를 보러 가자면 너무 험난하군용…

  2. 김괜저

    보고 싶은 영화 있으면 보러 가면 되는 이 행복 나도 오랜만이라 신이 남

  3. 치타

    가엘 가르시아 베르날 영화가 상반기에 나온줄도 모르고 지나갈뻔 했네요.. 어후